#
신간서적
2014 출간예정 도서
 > 출간도서 > 출간도서
대나무의 비밀 2014.07.14 18:52:15

『대나무의 비밀』은 대나무의 성장 과정을 유쾌하게 풀어낸 동화다. 산기슭에 사는 아기 대나무 죽순은 같은 동네에 사는 억새에게 날마다 놀림을 받는다. 하지만 죽순은 땅속으로 매일매일 뿌리를 키운다. 어느 날 갑자기 억새 옆에 커다란 나무가 나타나는데, 과연 이 나무는 누구일까? 춘매추국 각유시(春梅秋菊 各有時)라는 말이 있다. 봄에는 매화가 가을에는 국화가 각꽃마다 꽃을 피우는 시기가 다르다. 조금 늦게 간다고 놀릴 것도 없고, 불안해 할 것도 없다. 결국 누구나 자기가 그리고 계획한 삶을 살 수 있다는 내용이다.

그림 : 이지연 시각 디자인을 전공한 이지연 작가는 밝고 경쾌한 캐릭터 표현에 재능이 있다. 그림 그릴 때가 가장 행복하다는 작가는 인간의 내면을 표현하는 펜드로잉에 탁월함을 인정받고 있다. 동화 일러스트레이션으로는 <가위의 비밀> 등 다수의 작품이 있다.

저자 : 양승숙 저자 양승숙은 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 대학원에서 성장소설을 공부했다. 경제신문사와 월간지에서 취재기자로 활동, 우리 주변 상품의 개발과 제조 등을 밀도 있게 기획, 취재했다. 출판사로 자리를 옮겨 편집자로 일하면서 국가의 정책을 알기 쉽게 국민에게 전달하는 스토리텔러, 퍼블리싱디렉터로 활동해왔다.
20여 년 동안 책 만드는데 주력해온 저자 양승숙은 딸을 낳아 키우면서 아이 주변의 사물에 대해 자신이 갖고 있는 정보와 문학적 상상력을 더해 이야기로 만들어 들려주고 있다. 2년 전부터 아이에게 들려준 사물의 이야기를 글로 엮기 시작, 책으로 만들고 있다. 현재 100여 개의 사물의 이야기를 글로 엮었으며 365개 사물의 이야기를 글로 엮을 계획이다. 고대 그리스의 이야기꾼 이솝이 그랬던 것처럼 저자 양승숙은 의인화된 사물을 통해 아이들에게 살아가는데 필요한 지혜를 전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365권의 책을 내는 쉽지 않은 일에 도전하게 된 것은 해리포터의 작가 조앤 캐슬린 롤링을 보고 힘을 얻었다고 한다.

 사물의 비밀에 있는 5가지
1.아이들에게 친근한 사물을 소재로 합니다.
2.우리 아이들 정서에 맞습니다.
3.호기심을 자극하고 생각을 일깨웁니다.
4.다양한 사물을 통해 무한한 상상력을 키워 줍니다.
5.인생을 통찰할 수 있는 삶의 지혜가 담겼습니다

출판사 서평
애플의 스티브 잡스, 구글의 세르게이 브린을 거론하지 않아도, 우리 아이들의 미래가 상상력과 깊게 관련되어 있다는 것쯤은 누구나 알고 있습니다. 세상은 달라지고 있습니다. 주어진 테마를 논하고 답을 구하는 시대에서, 환경을 바꾸고 융합하는 세상으로 빠르게 변하고 있습니다.

변화하는 세상의 중심에 상상력이 있습니다.

상상력은 하루아침에 웅변으로 만들 수 없습니다. 단순한 암기나 답만 구하는 방식의 공부로는 상상력은 형성되지 않습니다. 상상력은 ‘관계’에서 형성되기 때문입니다. 서로 주고받은 ‘대화’에서 상상력은 폭발적으로 늘어납니다.

<사물의 비밀>시리즈는 ‘관계’에서 얻어지는 ‘대화’에 중점을 둔 동화책입니다.
의인화된 사물 간의 상호 대화를 통해 그들이 가지고 있는 기본적인 속성을 이해하게 해주며, 현실 속에서 겪을 수 있는 문제를 사물을 통해 먼저 접하고 생각하게 합니다. 더 나아가 그들의 대화에 숨어 있는 철학적 메시지상상력 이상의 인문학적 가치관 성립을 도와줍니다.
더불어 텍스트로만 설명되지 않는 상황을 보완하는 개성 강한 그림들은 활자화 되지 못한 숨은 스토리를 시각 언어로 풀어내어 보여주고 있습니다. 엄마의 따뜻한 목소리와 아름다운 그림이 합쳐지는 새로운 입체적 공간은 아이들의 상상력이 한껏 뛰놀 수 있는 새로운 장이 될 것입니다.

총 11 개 (1/1 페이지)